최종편집 2019년 7월 26일 금요일
손님 활기찬 하루 되세요



[동영상] 목포 쭈꾸미낚시


 졸음운전, 음주운전보다 더 위험..
 여름철 물놀이 안전수칙
 여름철 건강관리 요령
 완강기 사용법
 비상구 등 피난.방화시설 관리방..
 기획공연 연극『난영』 공연
 일본역사테마기행
 삼학도 문화제전 사진모음
 해남군립예술단 성인합창단 신규..
 2007 삼학도문화제전 행사진행표
 법과 규제가 사람을 죽이[evil]..
 도둑은 수천이라도 잡아야 하며 ..
 함평군립 미술관 건립 추진을 충..
 "왜"함평군은 군민의 눈,귀,입를..
 [동참] 부패한 종교, 시민의 힘..
 실손처리하세요
 오늘의 날씨
 제네시스
 제네시스
 아파트 쇼핑
독자칼럼


전교조 때리면 대박이 난다고
최기종 2010/05/25 23:15    

전교조 때리면 대박이 난다고



최 기 종




전교조를 때리면

매카시가 벌떡 일어나서 표를 모은다고

전교조를 때리고 까발리고 붉게 칠하면

순풍에 돛 달고 중천까지 오를 수 있다고

뭐 전교조가 동네북이라도 되는지

언론에 패대기나 치고 명단 공개하고

도대체 전교조가 보혈의 구세주처럼

십자가에 못 박히고 부인 당하고 욕을 봐야 하는지

아라비안 램프라도 되는지 보물지도라도 되는지

시도 때도 없이 비틀고 쳐내고 파헤치고

그렇게 전교조를 때리면 대박이 난다고

이득이 된다고 올인하는 바리세인들

흰 것도 검은 것이라고 우격다짐 하면서

전교조는 국가 전복이고 반역 세력이라고

수색하고 고발 조치하고 목줄까지 잡아채는

아니라고 나서서 해명해도 별건으로 몰아대고

경중도 가리지 않고 날선 칼날만 휘드르는

정치적이지 않다면서 너무나 정치적인 브레인들

일제고사 때 체험학습 허락했다고

시국선언했다고 정당 가입했다고

소 잡는 칼만 쓰는 너무도 편향적인

옳고 그름이 분명하니까 빨갱이라고

참대처럼 곧으니까 극렬분자라고

그러니까 마녀라는 것이 증명되었다며

화형시켜야 한다고 끓는 물속에 넣어야 한다고

내 편이 아니면 모두 마녀로 모는 정치 모리배들

중세시대 교회에 가기 싫어하는 여자가 마녀였던 것처럼

정권에 굴종하지 않기 때문에 좌파가 되는 거라고

얼굴이 밉거나 예쁜 여자가 마녀였던 것처럼

통일한다고 티 내니까 친북으로 잡아채는 거라고

더불어 함께 한다니까 사회주의자로 모는 거라고

그냥 마녀라고 지목하면 마녀가 되었던 것처럼

빨갱이라고 지목하니까 빨갱이가 되는 거라고

손가락이 사람을 죽이고 살리는 비대칭 지대에서

바늘로 찔러서 얼굴이 일그러지니까 마녀라고

욕조에 집어넣고 물 위로 떠오르니까 마녀라고

각본대로 하면 전교조는 무조건 마녀가 되는 거라고

이러쿵저러쿵 전교조를 마녀로 덧씌우면 국민들도

군중심리 따라서 전교조를 마녀라고 부른다고

좋지 않은 것만 골라서 덧씌우다 보면

부처도 공자도 예수도 고충을 겪는다고

대안 없이 반대만 일삼는 전교조가 되는 것이고

실력도 없이 촌지나 챙기는 집단이 되는 것이고

진짜 전교조는 없어지고 연기 속에서

실체없는 괴물 전교조가 만들어진다고

그렇게 붉은 칠 당한 전교조가 마녀니까

전교조를 때리면 대박이 나지만

마녀를 잡으면 대박이 터지지만

주홍글씨 달고 낙인 찍힌 마녀들이 모두

보혈의 십자가에 못 박혀서 생피 뿌리니까

이 땅이 더 굳게 다져지는 것을



독자 의견 목록



의견글 쓰기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의 인격을 비추는 거울입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기종] 야간 응급실에서 2010. 09. 12
  [최기종] 군말산책 15 2010. 08. 23
  [최기종] 군말산책 14 2010. 07. 31
  [최기종] 군말산책 13 2010. 06. 17
  [최기종] → 전교조 때리면 대박이 난다고 2010. 05. 25
  [최기종] 군말산책 - 부부성(夫婦星) 2010. 05. 20
  [최기종] 6·10의 날을 맞이하여 2009. 06. 10
  [최기종] 작은 비석 -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추모시 2009. 06. 05
  [최기종] 봉화의 꿈은 사라지는가? 2009. 05. 25
  [최기종] 어머니 2009. 05. 09
  [최기종] 귀 4 2009. 05. 04
  [최기종] 2009. 02. 04
  [최기종] 치자꽃[2] 2008. 08. 25
  [최기종] 촛 불 2008. 07. 13
  [최기종] 가오리연 (시) 2008. 02. 20
  [최기종] "한 번의 입시로 사회신분 결정, 대학평준화로 해결" 해야 2007. 12. 10
우리힘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2003 인터넷신문우리힘닷컴주식회사 All rights reserved Tel : (061) 277-5210 / Fax : (061) 277-5290
신문 등록번호 : 전남 아 1 등록일 : 2005.08.11 발행인 : 김은정 / 편집인 : 오승우 18.206.238.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