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7월 26일 금요일
손님 환영합니다..



[동영상] 목포 쭈꾸미낚시


 졸음운전, 음주운전보다 더 위험..
 여름철 물놀이 안전수칙
 여름철 건강관리 요령
 완강기 사용법
 비상구 등 피난.방화시설 관리방..
 기획공연 연극『난영』 공연
 일본역사테마기행
 삼학도 문화제전 사진모음
 해남군립예술단 성인합창단 신규..
 2007 삼학도문화제전 행사진행표
 법과 규제가 사람을 죽이[evil]..
 도둑은 수천이라도 잡아야 하며 ..
 함평군립 미술관 건립 추진을 충..
 "왜"함평군은 군민의 눈,귀,입를..
 [동참] 부패한 종교, 시민의 힘..
 실손처리하세요
 오늘의 날씨
 제네시스
 제네시스
 아파트 쇼핑
독자칼럼


최기종 2009/02/04 22:39    

동풍이 불었다.
대나무 숲에서 속삭이는 소리
임금님 귀는 당나귀귀라고
이발사가 몰래 풀었는데
이젠 대나무들이 소근거린다.
궐안 사람들이 관모를 눌러 씌워서
임금님 귀는 음지의 귀가 되었다고
만인소 북소리 하나 듣지 못한다고
대나무들이 소문놀이 귀엣말을 해댔다.

임금님 귀는 당나귀귀라고
저자거리로 새나 쥐가 물어 날랐다.
궐밖 사람들은 진실을 밝힌다고
궐문 앞에서 촛불을 들었다.
어서 빨리 관모를 벗으라고
당나귀처럼 큰 귀를 갖었으니까
난쟁이 떼잡이 소리도 잘 들어 달라고
촛불을 높이 들고 춤을 추었다.

그런데 임금님은 마이동풍이었다.
거슬리는 말이나 충언 같은 건 내치고
감언이설이나 교언영색에만 밝았다.
관모를 쓰고 입으로만 정치하다 보니
임금님은 갈수록 큰소리를 냈다.
촛불들을 난동으로 보았고
소문의 진원지를 수사했다.
결국 촛불은 해산되었고
대나무 숲도 거세되었다.

폐허가 된 대나무 밭에는
양달개비 자리공만 자랐다.
궐밖 사람들은 기가 막혔다.
입이 봉쇄되어서
저자거리엔 소식 하나 돌지 않았다.
궐안 사람들도 기가 막혔다.
귀가 음지에서 움직이다 보니
입은 반목과 모함만 일삼았다.

궐안 사람들이 나서서
임금님의 관모를 벗겼다.
당나귀처럼 큰 귀를 가지고
사람들의 아픈 소리를 들어주다 보니
말들이 살아나고
잦은 오해가 풀렸다.
손끝에서 발끝까지
기가 제대로 통했다.

독자 의견 목록



의견글 쓰기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의 인격을 비추는 거울입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박남인(시인)] <청산이 부르거든>[3] 2018. 01. 20
  [아찌] 방송파업과 사라진 ‘하나뿐인 지구’[9] 2017. 10. 17
  [박남인] 조금 장터[3] 2017. 02. 16
  [kkk] kkk 2016. 11. 22
  [박남인] 부처님 전 상서 [1] 2016. 08. 29
  [김한결 (중2)] 새벽에 혼자 읽는 주역인문학[12] 2016. 02. 27
  [율전] 약 복용, 고혈압ㆍ당뇨병 관리의 시작입니다.[5] 2015. 12. 09
  [강행원] 광복70년을 맞아 돌아보는 불교의 자주성[1] 2015. 08. 16
  [김명호] 친 아버지는 자식을 24년동안 양육해오지 못한 마음 때문에 조차 미안한 마음만 생각하였다. 2015. 06. 28
  [원동석] 왜 강력한 야당이 필요한가 2015. 05. 04
  [원동석] 남도인의 이중성 무엇인가[1] 2015. 03. 03
  [민들레홀씨] 사치품이 된 담배, 계속 피워야 하는가?[29] 2014. 12. 09
  [민들레홀씨] 목포,일로~보성간 남해안철도 신설하라!![3] 2014. 12. 05
  [vbovo] 법치주의는 죽었다[1] 2014. 09. 27
  [vbovo] 세월호 가족들이 교황께 드리는 편지 전문[1] 2014. 08. 16
  [민들레홀씨] [詩]손으로 칼국수 뽑는 기계[1] 2014. 07. 08
  [민들레홀씨] 목포시의 내화촌 산단개발을 반대한다[1] 2014. 05. 16
  [민들레홀씨] 목포시는 구철길 용해공원내 전광판을 철거하라! 2014. 05. 08
  [맨드라미] [성명]세월호 대참사에 즈음하여[92] 2014. 04. 27
  [민들레홀씨] 목포시는 용해골에 시골야외장터를 허용하라 2014. 01. 30
  [강 행 원] 안녕하십니까? 라는 화두의 사색 [1] 2014. 01. 08
  [민들레홀씨] 목포시는 용해동 포미4차아파트 입구변 철길지하차도 이중교차로에 교통안전대책을 세우라[1] 2014. 01. 05
  [민들레홀씨] [詩]갑오년[7] 2013. 12. 27
  [민들레홀씨] [詩]겨울눈[1] 2013. 12. 12
  [민들레홀씨] [詩]겨울눈 2013. 12. 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우리힘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2003 인터넷신문우리힘닷컴주식회사 All rights reserved Tel : (061) 277-5210 / Fax : (061) 277-5290
신문 등록번호 : 전남 아 1 등록일 : 2005.08.11 발행인 : 김은정 / 편집인 : 오승우 3.223.3.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