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7월 26일 금요일
손님 즐거운 하루 되세요



[동영상] 목포 쭈꾸미낚시


 졸음운전, 음주운전보다 더 위험..
 여름철 물놀이 안전수칙
 여름철 건강관리 요령
 완강기 사용법
 비상구 등 피난.방화시설 관리방..
 기획공연 연극『난영』 공연
 일본역사테마기행
 삼학도 문화제전 사진모음
 해남군립예술단 성인합창단 신규..
 2007 삼학도문화제전 행사진행표
 법과 규제가 사람을 죽이[evil]..
 도둑은 수천이라도 잡아야 하며 ..
 함평군립 미술관 건립 추진을 충..
 "왜"함평군은 군민의 눈,귀,입를..
 [동참] 부패한 종교, 시민의 힘..
 실손처리하세요
 오늘의 날씨
 제네시스
 제네시스
 아파트 쇼핑
김영주의 영화로 보는 세상


[스텝 업] 퓨전이 퓨전다와야 퓨전이지~!
김영주 2006/12/07 20:21    

춤이 폭발하고 있다. 비주얼이 넘치는 세상이니 당연하겠지만, 그 기세가 자못 등등하다. 세상이 잔혹한 경쟁으로 사람을 빠짝 조여 오니, 그 틈새로 새어나오는 몸부림이 격렬해서 더욱 그렇다.

빈민가 천덕꾸러기들의 숨 막히는 막다른 골목이 주체할 수 없는 몸부림으로 뜨겁다. 뒷골목 디스코텍이나 콜라텍의 그늘에서, 캡을 옆으로 틀어 쓰고 헐렁한 힙합바지로 바닥을 쓸고 다니며, 껄렁한 몸짓과 쌍스런 말씨의 양아치들이 남아도는 시간죽이기로 몸을 뒤틀거나 대가리 처박으며 오만가지 묘기대행진을 해대는 화끈하게 요란뻑쩍한 춤. 그 브레이크 댄스에 온 몸을 내던져 흔들고 비틀고 돌리는 샛파란 꼴통들. 지금 그 B보이들이 몰려오고 있다.

지난 독일대회 영국대회에서 세계 최강으로 등극하더니, 마침내는 이번 미국대회에서도 우리의 B보이팀 ‘갬블러’가 최강을 차지했단다. 매스컴에서 이미 자자하고, 이런저런 행사의 관객몰이 이벤트에도 단골이고, 무엇보다도 TV광고에서 강렬한 파워로 폭발하고 있다. 마침내는 [난타]로 빅히트를 친 송승환이, 이번엔 이들 B보이와 우리 국악의 만남으로 한류 바람을 다시 또 몰아치겠다는 다짐이 단단하다.


그 태생이 어떠하든, B댄스는 화끈하고 지끈하고 격렬하고 파워풀하다. 그게 요즘 그 우아한 발레와 만나고 있다.( TV광고에서 보셨지요? ) [스텝 업]이 그렇다. 퓨전! 동양이 서양을 만나고, 현대가 전통을 만난다. [스텝 업]은 하류문화와 상류문화의 퓨전이다. 이런 뒤섞임은 지구촌이 한 몸으로 얽혀 들어서이기도 하지만, 그 동안 주도권을 잡았던 서양문화와 상류문화가 스스로 자기함정에 빠져들면서 그 마녀사냥의 몰아침에 짓눌렸던 문화들이 자기 목소리 찾아 외치기 시작하여 벌어진 일이다.( 이른바 포스트모더니즘! )

그렇다고 그 외침이 모두 옳은 것도 아니고 모두 좋은 것도 아니기에, 그 옳고 그름과 그 좋고 나쁨을 가려내야 한다. 그럼에도 막무가내로 쏟아져 이 세상에 넘쳐흐르고 있다. 이제 막 그 봇물이 터져 나오고 있기에, 우리는 그 봇물에 함께 뒤섞여 쏟아져 나오는 어중이 떠중이들을 가려낼 잣대도 아직 만들지 못했고 간추릴 내공도 아직 쌓지 못했다.

그 어떤 퓨전이든, 잘못 만나면 죽도 밥도 아니다. 진짜 제대로 만나게 하려면 참으로 범상치 않은 내공이 필요하다. 지금 우리가 만나는 퓨전작품은 거의 대부분이 죽도 밥도 아니다. 21세기의 새로운 비전을 만들기 위해서 어쩔 수 없이 치러야 할 소란과 낭비이다. 그렇다고 그걸 내팽개치고 코웃음만 칠 일도 아니다. 어렵고 어렵지만 제대로 된 소중한 씨앗이 잉태되도록 정성스레 가꾸어야 한다. 깊은 수렁에 빠져드는 인류의 장래가 걸린 아주 중요한 일이다.

영화에서 매혹적인 춤은 항상 우릴 사로잡는다. 일찌감치 [7인의 신부] [남태평양] [사운드 오브 뮤직]같은 뮤지컬을 재미있어 했고, [웨스트 싸이드 스토리] [멋대로 살아라] [토요일밤의 열기]를 신나게 즐겼으며, 남녀의 진한 격정을 부르는 [플래시 댄스] [더티 댄싱] [쉘 위 댄스]에 촉촉히 빠져들었다. 최근에 [시카고]와 [레이]에 열광한 것도, 거기에 춤이 맛있게 잘 곁들여져 있기 때문이다. 인도영화를 무턱대고 좋아하는 것도 그래서이다.

[스텝 업] 스토리는 그렇고 그렇게 뻔한 남녀의 사랑이다. B댄스와 발레의 퓨전이라기보다는 화끈 지끈 격렬한 B댄스에 발레가 살짝 스쳐지나갈 따름이다. 그 빽뮤직은 아예 힙합이다. 그래서 퓨전이라기보다는 퓨전인 체 냄새만 풍길 따름이다. 그렇다고 재미없단 말은 아니다. 댄스도 신나고 음악도 신난다. 우리의 B보이 댄스에 홀랑 반해선지, 이 영화의 댄스는 조금 싱겁다. 오히려 빽뮤직이 참 좋다. 마지막 댄스장면에서 실황연주로 들려주는 퓨전음악이 유난히도 돋들렸다.

가벼운 패스트푸드 영화라고 하기엔, 그 음악에게 많이 미안하다. 인터넷의 영화마당에 이 영화의 OST뮤직비디오가 여러 개 마련되어 있다. 그 음악을 먼저 즐기고 영화를 보면 이 영화의 댄스와 뮤직이 더 실감나게 다가올 게다. 그러나 그게 ‘하류인생의 뒷골목’에서 비롯된 문화라는 건 알아야 한다. 그걸 어떻게 해석할 것인가는 ‘퓨전문화’에 대한 해석과 관련된 문제이다.


* 뱀발 : 아무리 하류문화의 B댄스와 상류문화의 발레를 뒤섞는 퓨전이라지만, 흑인 B보이와 백인 발레리나를 사랑으로 뒤섞어 넣을 정도까지 오바하고 싶진 않은 모양이다. 그렇게 피터지게 치열하고 싶지는 않다는 뜻이겠다. 먹고 살자고 만든 영환데 뭐얼~!


독자 의견 목록



의견글 쓰기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의 인격을 비추는 거울입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밀양]에 비쳐든 성聖과 속俗[7] 2007.06.04
  영웅과 천재 그리고 공주병과 왕자병 2007.05.27
  [스파이더맨] 3편의 세 악당 vs 2편의 닥터 옥토![1] 2007.05.20
  [스파이더맨2]와 '닥터 옥토'의 숨막히는 카리스마 2007.05.09
  [천년학] 임권택 정일성님! 천년토록 아름다우시길 ... .[6] 2007.04.28
  [블랙 북] 블랙홀에 빠져드는 폴 버호벤 감독 2007.04.16
  [페인티드 베일]에 가려진 사랑의 미로, 그리고 오리엔탈리즘 2007.04.01
  [하얀 거탑]의 드높은 인기, 권선징악에 갇히다. 2007.03.18
  [드림 걸즈]의 화려한 성공신화에 가려진 슬픈 노래 2007.03.03
  [하얀 거탑]의 권력에 짙게 내려앉은 음습한 먹구름 2007.02.19
  [황후 화] 장예모 감독, 예술로 일어나서 상술로 무너지다! 2007.02.03
  색채의 마법사 장예모 감독이 그려낸 [황후 화]와 [영웅][1] 2007.01.29
  [묵공] 전쟁을 반대하는 묵가의 전쟁?[2] 2007.01.18
  [미녀는 괴로워]도 신난다! 2007.01.10
  진보운동권은 '신영복'을 다시 사색하라![2] 2007.01.02
  [사이보그 ] 박찬욱은 천재니까 괜찮아?[1] 2006.12.21
  → [스텝 업] 퓨전이 퓨전다와야 퓨전이지~! 2006.12.07
  [열혈남아]의 사무친 그리움, 엄마-! 2006.11.24
  [라디오 스타] 훈훈하고 코믹해서 더욱 슬프다.[5] 2006.11.09
  @ <알림> '영화로 보는 세상'이야기를 당분간 쉽니다.[4] 2006.07.07
  [다빈치 코드] 여신숭배와 페미니즘[2] 2006.06.19
  [다빈치 코드] 예수의 신격화, '권력과 종교의 결탁'[5] 2006.06.09
  [다빈치 코드]에 숨겨진 사악한 권력음모 2006.05.29
  [블러디 썬데이] 그리고 그해 오월광주! 2006.05.11
  [인사이드 맨] 5.18영화도 이쯤은 되어주어야 ... 2006.04.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우리힘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2003 인터넷신문우리힘닷컴주식회사 All rights reserved Tel : (061) 277-5210 / Fax : (061) 277-5290
신문 등록번호 : 전남 아 1 등록일 : 2005.08.11 발행인 : 김은정 / 편집인 : 오승우 18.207.98.97